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6.6℃
맑음
미세먼지 49

손학규, '중도 선언' 안철수 껴안기…측근 통해 공항·현충원 수행

  • [데일리안] 입력 2020.01.20 09:57
  • 수정 2020.01.21 10:30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안철수 복귀 열렬히 환영…제3의길이 중심 될 것"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0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의 귀국과 관련해 "바른미래당의 이름으로 열렬히 환호한다"며 "보수통합에 관심이 없고 실용적 중도정치를 하겠다고 선언한 점도 환영한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런 철학이야말로 숱한 모멸 속에서 바른미래당이 지켜온 가치"라며 "제3의길 실용중도 정당이 대한민국의 중심을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손 대표의 측근인 임재훈 사무총장과 최도자 수석대변인은 전날 인천국제공항으로 가 안 전 대표의 귀국을 맞이했다. 손 대표의 또 다른 측근인 장진영 비서실장은 이날 안 전 대표의 현충원 참배 일정에 함께 했다. 본격적인 '안철수 껴안기'로 풀이된다.


임 총장은 이날 회의에서 그간의 바른미래당의 내홍에 대해 "보수통합을 저지하려는 결과의 산물이었다고 판단된다"며 "안 전 대표께서 보수통합에 선을 그은 점과 손 대표님이 처절하게 투쟁한 점에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혹여나 지금도 기호 2번을 달고 출마할 고민을 하는 분이 계신다면 이제는 안 전 대표와 손 대표의 뜻을 받들어 대동단결해 실용적 중도 개혁으로 나갈 것을 추천드리고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