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2 17시 기준
433 명
확진환자
2 명
사망자
5481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4.1℃
튼구름
미세먼지 46

권홍사 반도건설 회장, 설 앞두고 협력사에 공사대금 500억원 조기지급

  • [데일리안] 입력 2020.01.20 09:35
  • 수정 2020.01.20 09:35
  • 권이상 기자 (kwonsgo@dailian.co.kr)

중소 협력사와 상생경영 동참... 원활한 자금 운용 지원 및 파트너쉽 강화

기성, 준공금 등 공사대금 조기 지급... ‘동반성장 및 상생’ 확대해 나갈 것

권홍사 반도건설 회장. ⓒ반도건설권홍사 반도건설 회장. ⓒ반도건설

반도건설(회장 권홍사)이 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들이 자금운용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공사대금 500여억원을 설연휴 이전에 조기 지급한다.


반도건설은 설 명절을 앞두고 자금 소요가 늘어나는 협력사들에게 기성, 준공금 등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해 자금 부담을 덜어주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난 2018년부터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해 왔다.


기성대금이란 공사 과정에서 현재까지 완성된 정도에 따라 지급하는 공사금액을 말하며 이번에 조기 지급되는 규모는 250여개 협력사에, 공사대금 500여억원이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반도건설의 성장은 ‘반도유보라’ 공사현장 협력사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공사대금 조기 지급 뿐만아니라 지속적으로 협력사들과 동반성장을 위한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반도건설은 그 동안 협력사들을 초청해 ‘우수협력사 간담회’와 ‘동반성장 워크샵’을 개최하며 협력사들의 경쟁력 강화와 ‘반도 유보라’의 고객만족도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앞으로도 반도건설은 협력사와의 유대관계를 강화하고 ‘동반성장 및 상생’을 위한 상호 협력 체계를 꾸준히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반도건설은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 10월 반도문화재단을 설립하고,‘동탄역 카림애비뉴2차’에 복합문화공간‘아이비 라운지(Ivy Lounge)’를 개관해 미술관 및 도서관 운영, 문화공연 및 강좌, 후원사업 등 본격적으로“문화대중화 사업”에도 앞장서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