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9 10시 기준
2931 명
확진환자
17 명
사망자
29154 명
검사진행
27 명
격리해제
12.3℃
맑음
미세먼지 24

경찰 "주진모 등 연예인 해킹 정보 유포시 엄정 조치"

  • [데일리안] 입력 2020.01.15 17:22
  • 수정 2020.01.15 17:23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앞서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개인 휴대전화를 해킹당한 후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았다고 알리며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앞서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개인 휴대전화를 해킹당한 후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았다고 알리며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배우 주진모 등 연예인들의 휴대전화 해킹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개인정보 유포와 관련해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일부 연예인들의 개인정보 유출 사건과 관련한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와 사진이 온라인상에서 무분별하게 확산해 관련자들의 2차 피해가 우려된다"며 "이 같은 유포 행위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죄 등으로 처벌될 수 있다"고 15일 밝혔다.


정보통신망법에 따르면 '사실 적시 명예훼손'은 3년 이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 벌금, '허위 사실 적시 명예훼손'은 7년 이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관련자들의 2차 피해를 방지하고자 유포 행위에 대해 지방청 사이버수사대 및 경찰서 사이버수사팀에서 엄정하게 조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개인 휴대전화를 해킹당한 후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았다고 알리며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