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6 17시 기준
1261 명
확진환자
12 명
사망자
20716 명
검사진행
22 명
격리해제
9.5℃
튼구름
미세먼지 35

외교부, '단교 발언' 이란대사 초치해 항의

  • [데일리안] 입력 2020.01.11 13:54
  • 수정 2020.01.14 09:50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뉴시스ⓒ뉴시스


외교부가 호르무즈 해협에 한국군을 파병하면 한국과 단교할 수 있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된 주한 이란대사를 초치해 항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전날 외교부 당국자는 청사로 사이드 바담치 샤베스타리 주한 이란대사를 불러 같은 날 보도된 대사 인터뷰 내용이 사실인지 확인했다.


이에 샤베스타리 대사는 단교를 직접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면서 잘못 전달된 측면이 있다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터뷰에서 한국이 미국 주도 호르무즈 해협 호위연합체에 참여 시 양자 관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식의 발언을 했을 뿐이란 것이다. 또 해당 언론사에 정정 요청을 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당국자는 "우호적인 양국 관계를 위해 파견된 주한대사가 단교를 직접 언급한 것이 맞는다면 우려를 전달할 필요가 있어서 불렀고, 대사 해명을 충분히 들었다"고 전했다.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