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
맑음
미세먼지 22

'정직한 후보' 김무열 무한신뢰 "라미란 아니었으면..."

  • [데일리안] 입력 2020.01.06 13:43
  • 수정 2020.01.06 14:51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배우 김무열이 배우 김무열이 '정직한 후보'를 통해 호흡을 맞춘 라미란에게 무한 신뢰를 보였다.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배우 김무열이 영화 '정직한 후보'에서 호흡을 맞춘 라미란에 대한 무한 신뢰를 보였다.



김무열은 6일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정직한 후보'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시나리오가 정말 재밌었다. 배우로서 웃겨야 한다는 것이 가장 큰 부담인데 대본이 탄탄해 출연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특히 "시나리오를 보며 '라미란이 아니었으면 어쩔 뻔했나' 생각했다. 촬영하며 제 눈으로 목격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극했다.



오랜만에 코미디에 도전하게 된 김무열은 "무대에선 비슷한 장르를 많이 해봐서 익숙한데 (영화로) 보시는 분들은 낯설지 않을까 걱정된다"면서 "다양한 다른 느낌을 보여드릴 수 있어 설레고 기쁘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한편,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 분)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코미디물이다.



2014년 개봉한 동명의 브라질 영화를 원작으로 했으며 '부라더' '김종욱 찾기' 등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은 장유정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다음달 12일 개봉.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