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6℃
맑음
미세먼지 19

“갤럭시폴드, 100만대 팔렸다”

  • [데일리안] 입력 2019.12.13 08:14
  • 수정 2019.12.13 08:37
  • 김은경 기자

손영권 사장 “2천달러 제품, 100만명이나”

손영권 사장 “2천달러 제품, 100만명이나”

서울 강남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가 전시돼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서울 강남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가 전시돼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가 100만대 판매됐다고 미국 온라인 정보기술(IT) 전문매체 테크크런치가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이날 독일 베를린에서 자사가 개최한 IT 콘퍼런스 ‘디스럽트 베를린’에서 손영권 삼성전략혁신센터(SSIC) 사장이 이같이 밝혔다고 전했다.

손 사장은 “중요한 점은 우리가 이 제품을 100만대 팔았다는 것”이라며 “이 제품을 2000달러에 사용하고 싶은 사람이 100만명이나 있다”고 강조했다.

삼성이 소비자들로부터 피드백을 얻기 위해 제품을 출시하는 과정을 설명하면서 손 사장이 이런 수치를 내놨다고 테크크런치는 보도했다. 그는 “삼성이 갤럭시폴드 같은 제품을 연구실에 놔뒀다면 필요한 정보를 얻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까지 갤럭시폴드는 한국·미국·중국·일본·영국·프랑스·독일 등 전 세계 29개국에서 출시됐다. 추가 출시 국가를 포함하면 내년 초까지 총 60여개국에서 갤럭시폴드가 판매된다. 출시국이 확대됨에 따라 판매량도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