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이번 주 러시아를 방문해 남북한과 러시아 사이 3각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22일 기재부에 따르면 한국과 러시아 두 나라는 24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제18차 한·러 경제과학기술공동위원회를 연다. 홍 부총리가 우리 측 수석대표로 북방경제협력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외교부, 통일부,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입은행, 코트라 등 15개 관계부처·기관을 이끌고 참석한다. 러시아 측에서는 유리 트루트네프 부총리 겸 극동전권대표를 수석대표로 경제개발부, 산업통상부, 교통부, 과학고등교육부, 에너지부, 천연자원환경부, 농업부, 건설부, 모스크바 주 정부, 사할린 주 정부 등 14개 부처·주 정부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러 경제과학기술공동위원회는 1997년 시작한 두 나라 간 경제 분야 고위급 협의체로, 교역·투자, 에너지·자원, 산업·과학기술·중소벤처, 교통, 보건·의료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양국 간 종합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창구 역할을 해오고 있다. 홍 부총리는 이번 출장 기간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 가스프롬의 알렉시 밀러 회장, 러시아 국영 전력회사인 로세티(ROSSETI)의 파벨 리빈스키 회장, 러시아 국부펀드 직접투자펀드(RDIF)의 키릴 드리트리에프 최고경영자(CEO) 등 러시아 측 공기업 인사들도 만나 남·북·러 3각 협력 방안 등을 모색할 계획이다. 또 소재·부품·장비 및 정보통신기술(ICT), 4차 산업 스타트업 센터인 모스크바 스콜코보 혁신센터를 방문해 양국 간 협력·투자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이후 25일 러시아 현지에서 활동하는 우리 기업인들과 간담회를 열어 러시아에 진출한 한국 기업의 애로사항과 건의를 청취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한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홍남기 부총리, 러시아 방문 ‘남북러 3각 협력’ 논의

스팟뉴스팀 | 2019-09-22 15:02
홍남기 경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기재부홍남기 경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기재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이번 주 러시아를 방문해 남북한과 러시아 사이 3각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22일 기재부에 따르면 한국과 러시아 두 나라는 24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제18차 한·러 경제과학기술공동위원회를 연다.

홍 부총리가 우리 측 수석대표로 북방경제협력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외교부, 통일부,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입은행, 코트라 등 15개 관계부처·기관을 이끌고 참석한다.

러시아 측에서는 유리 트루트네프 부총리 겸 극동전권대표를 수석대표로 경제개발부, 산업통상부, 교통부, 과학고등교육부, 에너지부, 천연자원환경부, 농업부, 건설부, 모스크바 주 정부, 사할린 주 정부 등 14개 부처·주 정부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러 경제과학기술공동위원회는 1997년 시작한 두 나라 간 경제 분야 고위급 협의체로, 교역·투자, 에너지·자원, 산업·과학기술·중소벤처, 교통, 보건·의료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양국 간 종합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창구 역할을 해오고 있다.

홍 부총리는 이번 출장 기간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 가스프롬의 알렉시 밀러 회장, 러시아 국영 전력회사인 로세티(ROSSETI)의 파벨 리빈스키 회장, 러시아 국부펀드 직접투자펀드(RDIF)의 키릴 드리트리에프 최고경영자(CEO) 등 러시아 측 공기업 인사들도 만나 남·북·러 3각 협력 방안 등을 모색할 계획이다.

또 소재·부품·장비 및 정보통신기술(ICT), 4차 산업 스타트업 센터인 모스크바 스콜코보 혁신센터를 방문해 양국 간 협력·투자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이후 25일 러시아 현지에서 활동하는 우리 기업인들과 간담회를 열어 러시아에 진출한 한국 기업의 애로사항과 건의를 청취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한다. [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