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6.6℃
맑음
미세먼지 49

LG 윌슨, 쌍둥이 자녀 한국식 돌잔치 “정말 즐거운 경험”

  • [데일리안] 입력 2019.08.27 13:36
  • 수정 2019.08.27 22:09
  • 김태훈 기자

지난 23일 잠실야구장 사무실 대회의실서 쌍둥이 돌잔치

돌잡이 이벤트에서는 아들 모두 야구배트 잡아

<@IMG1>
‘에이스’ 타일러 윌슨(31)의 쌍둥이 아들이 한국식 돌잔치를 경험했다.

LG트윈스는 맥스와 브레디(2018년 8월 25일생)의 첫 번째 생일을 기념, 지난 23일 잠실야구장 사무실내 대회의실서 한국식 돌잔치를 열었다.

사회는 황건하 LG 트윈스 장내아나운서.

이날 돌잡이를 위해 판사봉, 실, 붓, 마패, 엽전, 청진기, 야구공, 야구배트를 준비했는데 맥스오 브레디 모두 야구배트를 쥐었다.

윌슨은 "정말 즐거운 경험이었다. 나와 첼시 모두 청진기 혹은 실을 잡기를 원했다. 하지만 아이들이 원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모두 좋다. 좋은 경험을 할 수 있게 행사를 마련해준 구단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