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헌승, 5개월만에 교체 <@IMG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비서실장과 당 대변인 인사 개편을 단행했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당 대표 비서실장인 이헌승 의원(재선·부산 진구을)을 김도읍 의원(재선·부산 북강서을)으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 비서실장에 임명된 이 의원은 5개월여 만에 자리를 내놓게 됐다. 공석이었던 수석대변인 자리에는 김명연 의원(재선·경기 안산 단원갑)을 임명하기로 했다. 당 대변인에는 김성원 의원(초선·경기 동두천시연천군)과 이창수 충남도당위원장을 추가로 임명하기로 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유임됐으며, 민경욱 대변인은 교체됐다. 한국당 핵심 관계자는 "이헌승 의원은 그동안 황 대표의 일정을 수행하느라 지역구 관리에 어려움을 호소한 것으로 안다"며 "김도읍 의원의 경우 황 대표와 같은 법조인 출신이라 황 대표의 의중을 보다 잘 파악할 것으로 판단한 것 같다"고 비서실장 교체 배경을 설명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황교안, 신임 비서실장 김도읍·수석대변인 김명연 임명

송오미 기자 | 2019-08-14 10:15
이헌승, 5개월만에 교체

4일 국회에서 신재민 전 기재부 사무관과 관련해 열린 자유한국당 긴급 의원총회에서 김도읍 청와대 특감반 진상조사단장이 발언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4일 국회에서 신재민 전 기재부 사무관과 관련해 열린 자유한국당 긴급 의원총회에서 김도읍 청와대 특감반 진상조사단장이 발언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비서실장과 당 대변인 인사 개편을 단행했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당 대표 비서실장인 이헌승 의원(재선·부산 진구을)을 김도읍 의원(재선·부산 북강서을)으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 비서실장에 임명된 이 의원은 5개월여 만에 자리를 내놓게 됐다.

공석이었던 수석대변인 자리에는 김명연 의원(재선·경기 안산 단원갑)을 임명하기로 했다.

당 대변인에는 김성원 의원(초선·경기 동두천시연천군)과 이창수 충남도당위원장을 추가로 임명하기로 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유임됐으며, 민경욱 대변인은 교체됐다.

한국당 핵심 관계자는 "이헌승 의원은 그동안 황 대표의 일정을 수행하느라 지역구 관리에 어려움을 호소한 것으로 안다"며 "김도읍 의원의 경우 황 대표와 같은 법조인 출신이라 황 대표의 의중을 보다 잘 파악할 것으로 판단한 것 같다"고 비서실장 교체 배경을 설명했다.
[데일리안 = 송오미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