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14.5℃
맑음
미세먼지 64

방탄소년단, 데뷔 6년 만에 첫 장기 휴가…"재충전"

  • [데일리안] 입력 2019.08.12 10:26
  • 수정 2019.08.12 10:27
  • 부수정 기자

<@IMG1>
보이그룹 방탄소년단이 재충전을 위해 데뷔 6년 만에 첫 장기 휴가를 간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11일 공식 사이트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데뷔 후 처음으로 공식 장기 휴가를 가진다"며 "오늘 롯데 면세점 패밀리 콘서트 무대가 휴가 전 마지막 일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장기 휴가는 데뷔 이후 쉼 없이 달려온 방탄소년단이 뮤지션으로, 그리고 창작자로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재충전의 시간이 될 것"이라며 "짧지만 평범한 20대 청년으로 일상의 삶을 즐길 시간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또 "휴가 기간 방탄소년단은 각자의 방식으로 휴식을 취할 계획"이라며 "만약 예상치 못한 곳에서 방탄소년단과 마주치더라도 멤버들이 온전히 개인적인 시간을 즐길 수 있도록 팬 여러분들의 배려 부탁드리겠다"고 덧붙였다.

2013년 6월 데뷔한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정상에 세 번 오르는 등 숱한 대기록을 세우며 세계적인 가수로 거듭났다. 이들은 월드투어와 스타디움 투어로 바쁜 해외 일정을 소화했다.

방탄소년단은 여름 휴가를 끝낸 뒤 남은 스타디움 투어에 나선다.

10월 11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의 킹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공연을 연 뒤 26~27일·29일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투어 대미를 장식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