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테니스 요정’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의 물오른 미모가 화제다. 샤라포바는 지난 3월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 속에는 한 행사에 참석한 샤라포바의 모습이 담겼다. 독특한 디자인의 의상을 입고서 미모를 과시하고 있다. 가슴이 파인 드레스와 짙은 화장, 올림머리를 한 샤라포바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팬들은 “할리우드 여배우 샤론 스톤과 닮았다" “눈이 매혹적이군” “세월을 거스르는 미모”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샤라포바는 지난달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마요르카오픈(총상금 25만 달러) 2회전(16강전)에서 탈락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올림머리 샤라포바, 샤론 스톤 느낌 '물씬'

스포츠 = 이충민 객원기자 | 2019-07-03 06:14
샤라포바의 사복 패션. 샤라포바 페이스북 캡처샤라포바의 사복 패션. 샤라포바 페이스북 캡처

'테니스 요정’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의 물오른 미모가 화제다.

샤라포바는 지난 3월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 속에는 한 행사에 참석한 샤라포바의 모습이 담겼다. 독특한 디자인의 의상을 입고서 미모를 과시하고 있다.

가슴이 파인 드레스와 짙은 화장, 올림머리를 한 샤라포바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팬들은 “할리우드 여배우 샤론 스톤과 닮았다" “눈이 매혹적이군” “세월을 거스르는 미모”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샤라포바는 지난달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마요르카오픈(총상금 25만 달러) 2회전(16강전)에서 탈락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이충민 객원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