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배우 송중기, 송혜교 부부가 이혼 조정 절차를 밟는다. 송중기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유) 광장의 박재현 변호사는 26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접수했다고 전했다. 송중기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저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전합니다.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절차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라며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고 밝혔다. 송중기와 송혜교의 갑작스런 이혼 소식은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기고 있다. 특히 송중기와 송혜교는 최근까지도 공식석상에서 서로를 언급하며 부부생활에 큰 문제가 없음을 밝혀왔기 때문이다. 특히 송중기는 불과 한 달 전인 지난달 28일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제작발표회에서도 송혜교를 언급했다. 당시 송중기는 "결혼 후 크게 달라진 점은 없다"며 "아무래도 마음의 안정을 얻었다. 결혼하신 분들은 비슷하게 느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랜 만에 하는 드라마인 만큼 (송혜교가) 끝까지 집중해서 잘 하라고 응원해줬다. 덕분에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당시 송중기의 표정이나 말투가 썩 밝지 않아 우려의 시선이 적지 않았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2015년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만나 연인 관계로 발전했으며 2017년 10월 결혼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송중기, 한 달 전엔 “송혜교와 결혼 후 마음의 안정 얻었다”

이한철 기자 | 2019-06-27 09:48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가 결혼 1년 2개월 만에 파경을 맞아 충격을 주고 있다.ⓒ블러썸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가 결혼 1년 2개월 만에 파경을 맞아 충격을 주고 있다.ⓒ블러썸

배우 송중기, 송혜교 부부가 이혼 조정 절차를 밟는다.

송중기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유) 광장의 박재현 변호사는 26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접수했다고 전했다.

송중기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저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전합니다.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절차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라며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고 밝혔다.

송중기와 송혜교의 갑작스런 이혼 소식은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기고 있다.

특히 송중기와 송혜교는 최근까지도 공식석상에서 서로를 언급하며 부부생활에 큰 문제가 없음을 밝혀왔기 때문이다.

특히 송중기는 불과 한 달 전인 지난달 28일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제작발표회에서도 송혜교를 언급했다.

당시 송중기는 "결혼 후 크게 달라진 점은 없다"며 "아무래도 마음의 안정을 얻었다. 결혼하신 분들은 비슷하게 느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랜 만에 하는 드라마인 만큼 (송혜교가) 끝까지 집중해서 잘 하라고 응원해줬다. 덕분에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당시 송중기의 표정이나 말투가 썩 밝지 않아 우려의 시선이 적지 않았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2015년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만나 연인 관계로 발전했으며 2017년 10월 결혼했다. [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지난 탑뉴스

더보기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