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황하나가 또 다시 거론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말레이시아 재력가 조 로우의 접대 의혹 등과 관련해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를 향한 비난의 화살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그 자리에 가수 싸이,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가 함께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 24일 방송된 MBC 탐사 기획 프로그램 '스트레이트'에서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말레이시아 재력가 조 로우 성접대 의혹에 대해 조명하면서 한 증언을 보도했다. A씨는 "조로우가 상석인 가장 안쪽 가운데 자리에 앉았고, 그 옆으로 조 로우의 친구들과 업소 여성들이 앉았다. 문쪽 입구에는 싸이와 황하나가, 맞은편 화장실 입구에는 양현석과 정마담이 앉았다"고 증언했다. A씨는 "양현석이 정마담을 향해 '정마담이 오늘 나 때문에 고생했는데 술 많이 팔아줘야지'라고 얘기하는 걸 똑똑히 들었다"고 주장했다. 조 로우 일행의 한국 체류 이틀 동안 양현석, 싸이가 내내 함께 했으며 영어통역사로 황하나가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황하나는 박유천과의 마약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황하나 정체?…박유천 YG 싸이 '굵직한 스캔들 인물'

김명신 기자 | 2019-06-25 08:58
황하나가 또 다시 거론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 연합뉴스황하나가 또 다시 거론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 연합뉴스

황하나가 또 다시 거론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말레이시아 재력가 조 로우의 접대 의혹 등과 관련해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를 향한 비난의 화살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그 자리에 가수 싸이,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가 함께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

24일 방송된 MBC 탐사 기획 프로그램 '스트레이트'에서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말레이시아 재력가 조 로우 성접대 의혹에 대해 조명하면서 한 증언을 보도했다.

A씨는 "조로우가 상석인 가장 안쪽 가운데 자리에 앉았고, 그 옆으로 조 로우의 친구들과 업소 여성들이 앉았다. 문쪽 입구에는 싸이와 황하나가, 맞은편 화장실 입구에는 양현석과 정마담이 앉았다"고 증언했다.

A씨는 "양현석이 정마담을 향해 '정마담이 오늘 나 때문에 고생했는데 술 많이 팔아줘야지'라고 얘기하는 걸 똑똑히 들었다"고 주장했다.

조 로우 일행의 한국 체류 이틀 동안 양현석, 싸이가 내내 함께 했으며 영어통역사로 황하나가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황하나는 박유천과의 마약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다. [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