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MBN 김주하 앵커가 뉴스 진행 도중 건강 이상으로 긴급 교체됐다. 19일 김주하 앵커는 MBN 메인 뉴스 프로그램 '뉴스8'을 진행하던 중 식은땀을 흘리고 목소리가 떨리는 등 평소와 다른 모습으로 걱정을 샀다. 결국 한성원 아나운서가 긴급 투입돼 남은 분량을 진행했으며 방송 말미 "김주하 앵커가 갑작스러운 복통으로 제가 대신 뉴스를 이어받게 됐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다행히 김주하 앵커의 건강에 큰 이상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MBN 측은 "급체로 복통을 호소했다"면서 "다행히 바로 안정을 취하고 상태가 괜찮아져 병원을 찾진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김주하 앵커는 20일 '뉴스8'을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MBN 측은 "오늘 '뉴스8' 진행은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앵커 교체 해프닝' 김주하, 안정 취하고 건강 회복 "오늘 복귀"

이한철 기자 | 2019-06-20 12:03
김주하 앵커가 진행 도중 갑작스런 복통으로 교체되는 소동을 겪었다. MBN 방송 캡처.김주하 앵커가 진행 도중 갑작스런 복통으로 교체되는 소동을 겪었다. MBN 방송 캡처.

MBN 김주하 앵커가 뉴스 진행 도중 건강 이상으로 긴급 교체됐다.

19일 김주하 앵커는 MBN 메인 뉴스 프로그램 '뉴스8'을 진행하던 중 식은땀을 흘리고 목소리가 떨리는 등 평소와 다른 모습으로 걱정을 샀다.

결국 한성원 아나운서가 긴급 투입돼 남은 분량을 진행했으며 방송 말미 "김주하 앵커가 갑작스러운 복통으로 제가 대신 뉴스를 이어받게 됐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다행히 김주하 앵커의 건강에 큰 이상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MBN 측은 "급체로 복통을 호소했다"면서 "다행히 바로 안정을 취하고 상태가 괜찮아져 병원을 찾진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김주하 앵커는 20일 '뉴스8'을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MBN 측은 "오늘 '뉴스8' 진행은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