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모듈 및 연료탱크 공급 업체 선정 상용차용 연료탱크 제조 설비 증설 예정 일진복합소재(대표 김기현)는 28일 현대자동차의 양산형 수소전기버스에 수소 저장 시스템(모듈) 및 연료탱크를 공급하는 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회사의 수소연료탱크는 고강도 플라스틱 재질의 원통형 용기에 탄소섬유를 감아 만드는 타입4(TYPE4) 연료탱크다. 유리섬유로 다시 한 번 감싸 철제 연료탱크 보다 무게는 60% 이상 가볍고 강도는 10배 이상 높은 것이 특징이디. 금속을 용접해 만드는 기존의 타입1(TYPE1) 연료탱크와 달리 이음새가 없어 폭발의 위험이 전혀 없으며 용광로나 수심 7000m의 고압에서도 터지지 않는 강도를 갖췄다. 이번 공급으로 지난 2014년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투싼 수소전기차에 연료탱크를 공급한 데 이어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에도 연료탱크를 독점 공급하면서 양산 노하우를 축적했다. 회사측은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라 수소연료탱크 관련 설비도 증설할 계획이다. 정부의 로드맵에 따르면 오는 2040년까지 수소차 620만대 생산 및 수소충전소 1200개소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수소전기버스는 오는 2022년까지 2000대, 2040년까지 4만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일진복합소재는 이번 공급으로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김기현 일진복합소재 대표는 “일진복합소재의 수소연료탱크는 파열·내압·기밀 등 25개 항목에서 글로벌 수준의 안전 기준을 충족시키는 세계 최고 제품”이라며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소전기차 연료탱크 시장을 선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진복합소재는 일진다이아몬드의 자회사(지분율 82.8%)로 국내 유일의 수소연료탱크 양산 기술을 보유한 플라스틱 복합소재 연료탱크 전문기업이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일진복합소재, 현대차 수소버스에 수소 저장 시스템 공급

이홍석 기자 | 2019-05-28 13:53
일진복합소재 로고.ⓒ일진복합소재일진복합소재 로고.ⓒ일진복합소재
모듈 및 연료탱크 공급 업체 선정
상용차용 연료탱크 제조 설비 증설 예정


일진복합소재(대표 김기현)는 28일 현대자동차의 양산형 수소전기버스에 수소 저장 시스템(모듈) 및 연료탱크를 공급하는 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회사의 수소연료탱크는 고강도 플라스틱 재질의 원통형 용기에 탄소섬유를 감아 만드는 타입4(TYPE4) 연료탱크다. 유리섬유로 다시 한 번 감싸 철제 연료탱크 보다 무게는 60% 이상 가볍고 강도는 10배 이상 높은 것이 특징이디.

금속을 용접해 만드는 기존의 타입1(TYPE1) 연료탱크와 달리 이음새가 없어 폭발의 위험이 전혀 없으며 용광로나 수심 7000m의 고압에서도 터지지 않는 강도를 갖췄다.

이번 공급으로 지난 2014년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투싼 수소전기차에 연료탱크를 공급한 데 이어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에도 연료탱크를 독점 공급하면서 양산 노하우를 축적했다.

회사측은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라 수소연료탱크 관련 설비도 증설할 계획이다.

정부의 로드맵에 따르면 오는 2040년까지 수소차 620만대 생산 및 수소충전소 1200개소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수소전기버스는 오는 2022년까지 2000대, 2040년까지 4만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일진복합소재는 이번 공급으로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김기현 일진복합소재 대표는 “일진복합소재의 수소연료탱크는 파열·내압·기밀 등 25개 항목에서 글로벌 수준의 안전 기준을 충족시키는 세계 최고 제품”이라며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소전기차 연료탱크 시장을 선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진복합소재는 일진다이아몬드의 자회사(지분율 82.8%)로 국내 유일의 수소연료탱크 양산 기술을 보유한 플라스틱 복합소재 연료탱크 전문기업이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지난 탑뉴스

더보기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