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개인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 전문회사인 GC녹십자웰빙은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량이 5000만 앰플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라이넥은 만성 간질환 환자의 간기능 개선을 목적으로 허가된 주사제이다. 사람의 태반에서 추출한 물질인 인태반가수분해물로 만들어지며, 지난 2010년 이뤄진 인태반가수분해물의 재평가에서 유일하게 유효성과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GC녹십자웰빙은 라이넥의 누적 판매량 5000만 앰플 돌파를 기념해 지난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라이넥의 임상적 가치를 공유하기 위한 기념식과 심포지엄도 진행했다. 심포지엄에서는 김동환 대한태반영양의학회 회장이 ‘라이넥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란 주제로 제품의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어 이윤경 차의과대학교 가정의학과 교수와 신은호 하늘정형외과 원장이 항노화클리닉 및 근골격계 질환에서 라이넥의 활용 사례 등을 소개했다. 유영효 GC녹십자웰빙 대표는 “라이넥의 효능에 대한 꾸준한 연구가 전문의들의 신뢰와 지속적인 성장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민건강 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는 다양한 영양치료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말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GC녹십자웰빙, 간기능개선제 ‘라이넥’ 누적 판매 5000만 앰플 돌파

이은정 기자 | 2019-04-22 11:04
GC녹십자웰빙은 지난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 5000만 앰플 돌파를 맞아 기념식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GC녹십자웰빙GC녹십자웰빙은 지난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 5000만 앰플 돌파를 맞아 기념식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GC녹십자웰빙

개인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 전문회사인 GC녹십자웰빙은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량이 5000만 앰플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라이넥은 만성 간질환 환자의 간기능 개선을 목적으로 허가된 주사제이다. 사람의 태반에서 추출한 물질인 인태반가수분해물로 만들어지며, 지난 2010년 이뤄진 인태반가수분해물의 재평가에서 유일하게 유효성과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GC녹십자웰빙은 라이넥의 누적 판매량 5000만 앰플 돌파를 기념해 지난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라이넥의 임상적 가치를 공유하기 위한 기념식과 심포지엄도 진행했다.

심포지엄에서는 김동환 대한태반영양의학회 회장이 ‘라이넥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란 주제로 제품의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어 이윤경 차의과대학교 가정의학과 교수와 신은호 하늘정형외과 원장이 항노화클리닉 및 근골격계 질환에서 라이넥의 활용 사례 등을 소개했다.

유영효 GC녹십자웰빙 대표는 “라이넥의 효능에 대한 꾸준한 연구가 전문의들의 신뢰와 지속적인 성장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민건강 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는 다양한 영양치료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은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