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아파트도 평면따라 선호도 갈리나…실수요자들 판상형에 몰려

권이상 기자 | 2019-04-20 06:00
실내 공간을 상대적으로 넓게 사용
통풍 및 채광이 우수하다는 강점


ⓒe분양ⓒe분양

주택시장이 실수요 위주로 빠르게 재편되는 가운데 실용성을 중시하는 분위기에 따라 판상형‧타워형에 따른 선호도 역시 양극화를 보이고 있다.

동일한 면적이라도 판상형인 경우 실내 공간을 상대적으로 넓게 사용할 수 있고 통풍 및 채광이 우수하다는 강점이 더욱 부각되고 있어서다.

판상형 아파트는 `ㅡ`이나 `ㄱ` 등의 구조로 설계되는 아파트를 말한다. 통풍 및 환기가 우수하고, 일반적으로 남향으로 배치되는 경우가 많아 채광도 좋다 보니 여름에는 시원하고 겨울에는 열손실을 줄일 수 있어 냉·난방비 절약이 수월하다는 장점이 있다.

여기에 세대가 나란히 자리하고 있어 전용률이 높을 뿐만 아니라 정방형 구조로 설계되는 만큼 공간활용성도 높아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다.

이에 분양시장에서도 평면에 따라 청약경쟁률의 희비가 교차하는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이달 서울 동대문구에 분양한 ‘청량리역 한양수자인 192’는 판상형 구조의 전용 84㎡E타입이 31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601명이 몰리며 평균 19.39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판상형 위주로 공급되는 신규 분양단지.ⓒ 업계 종합판상형 위주로 공급되는 신규 분양단지.ⓒ 업계 종합

반면 타워형 구조의 전용 84㎡K타입은 72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120명이 접수하는데 그치며 평균 1.67대1의 낮은 경쟁률을 보였다.

또 지난달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에서 분양한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도 마찬가지다. 판상형인 전용 74㎡A타입은 53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무려 3035명이 몰리며 57.26대1의 경쟁률을 보인 것에 반해 타워형 전용 74㎡C타입은 51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1348명이 접수해 평균 26.43대1로 마감하며 판상형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시세 상승폭도 판상형이 앞서는 모습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서울 은평구 진관동 ‘은평뉴타운 삼성래미안9단지(2010년 12월 입주)’의 판상형 전용 84㎡A타입은 최근(2월 기준) 6억9500만원에 거래돼 1년 전(5억9000만원)보다 17.79% 상승했다.

그에 반해 타워형 구조인 전용 84㎡B타입은 1년 사이(2018년 1월~2019년 1월) 10%(6억원→6억6000만원) 오르는데 그치며 2배 가까운 차이를 보였다.

또 경기도 수원시 정자동 ‘수원SK스카이뷰(2013년 5월 입주)’ 역시 판상형과 타워형이 혼합 설계된 단지다. 판상형인 전용 84㎡A타입은 1년 간(2018년 2월~2019년 2월) 11.11%(4억9500만원→5억5000만원) 상승해 같은 기간 타워형인 84㎡B타입 상승률 8.78%(4억7800만원→5억2000만원)를 웃돌았다.

한 업계 관계자는 “시장이 실수요자 위주로 흘러가면서 화려한 외관보다는 실용적인 설계를 갖춘 판상형 아파트 인기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추세다”며 “판상형 단지는 실수요자 사이에서 주거만족도가 높아 분양시장은 물론 매매시장에서도 찾는 수요가 꾸준한 만큼 향후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판상형 위주로 공급되는 신규단지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현대건설은 4월 서울 강남구 일원대우(개포로 110길 36) 재건축 사업을 통해 ‘디에이치 포레센트’를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22층 4개동, 전용면적 59~121㎡, 총 184가구로, 이 중 일반분양되는 62가구 100% 모두 판상형으로 설계된다. 서울지하철 3호선 대청역과 분당선 대모산입구역을 걸어서 이용 가능한 더블역세권 단지다.

인근에 영동대로, 양재대로, 동부간선도로 등 도로망도 좋다. 또한 단지 바로 옆 늘푸른공원을 비롯해 인근으로 대모산, 양재천, 탄천, 일원에코파크 등 강남 내에서 보기 드문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추고 있다.

일원초, 중동초, 중동고 등 초∙중∙고가 모두 도보권에 있으며 코엑스,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롯데백화점 강남점, 이마트 수서점 등 생활 편의시설도 풍부하다.

GS건설은 5월 경기 성남시 고등지구 C1~C3블록에 ‘성남고등자이’를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14층 11개동, 전용면적 84㎡, 364가구로 조성된다.

전 가구 남향 위주 배치에 판상형 위주의 평면 구조가 적용된다. 주변으로 대왕판교로, 용인-서울고속도로, 분당-내곡간도시고속화도로 등 도로망이 발달돼 있다. 또한 현대백화점 판교점, 롯데마트 판교점 등 판교신도시 생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중흥건설은 5월 경기 파주시 운정3지구 A29블록에 ‘파주운정신도시 중흥S-클래스’를 분양한다.

최고 20층 17개동, 전용면적 59~84㎡, 총 126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 가구가 중소형으로 구성되며 일부 타입에 판상형 구조가 적용된다. 단지는 수도권급행철도 GTX-A노선 운정역(예정)이 가까운 역세권 입지이며 운정3지구 중심상업지구도 인접해 생활 편의시설이 풍부할 것으로 예상된다.

동양건설산업은 6월 서울 양천구 신월동 일대에 ‘신월 파라곤’을 분양한다. 전용면적 59~84㎡, 총 299가구 중 15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이 단지는 일부 타입이 판상형으로 설계될 예정이다.

단지에서 반경 1km 이내에 서울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이 위치하며 신월IC를 통한 경인고속도로 이용도 편리하다. 인근으로 강서초, 양강초, 양강중 등 교육시설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며 신정제일시장, 오솔공원, 서서울호수공원 등 생활 편의시설도 가깝다.
[데일리안 = 권이상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