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4.3재보궐 선거 이후 손학규 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을 겪고 있는 바른미래당은 이날 최고위에도 하태경, 이준석 등 최고위원들이 불참했다. <@IMG1>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빈자리...썰렁한 바른미래당 최고위

박항구 기자 | 2019-04-15 10:26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4.3재보궐 선거 이후 손학규 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을 겪고 있는 바른미래당은 이날 최고위에도 하태경, 이준석 등 최고위원들이 불참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4.3재보궐 선거 이후 손학규 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을 겪고 있는 바른미래당은 이날 최고위에도 하태경, 이준석 등 최고위원들이 불참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4.3재보궐 선거 이후 손학규 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을 겪고 있는 바른미래당은 이날 최고위에도 하태경, 이준석 등 최고위원들이 불참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