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봄밤' 한지민-정해인 첫만남…예상 밖 '케미'

부수정 기자 | 2019-03-21 13:31
MBC 새 수목드라마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제이에스픽쳐스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봄밤'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봄밤'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밀회', '하얀 거탑'을 연출한 안판석 감독과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김은 작가가 또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 한지민, 정해인이 주연을 맡아 기대작으로 떠오르고 있다.

'봄밤' 대본 리딩 현장에는 안판석 감독, 김은 작가를 비롯해 한지민(이정인 역), 정해인(유지호 역), 김준한(권기석 역), 임성언(이서인 역), 주민경(이재인 역), 이무생(남시훈 역), 이창훈(박영재 역), 김창완(권영국 역), 길해연(신형선 역), 오만석(유남수 역), 서정연(왕혜정 역) 등 주역들이 참석했다.

리딩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자 배우들은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감정들을 실감나게 표현하며 따뜻함과 촉촉함을 오가는 분위기로 현장을 달궜다.

극 중 지역 도서관 사서 이정인 역을 맡은 한지민은 사랑스러운 에너지로 시작부터 현장에 기분 좋은 웃음을 불어넣었다. 이정인 캐릭터 특유의 감정변화를 진중하고도 섬세하게 대사에 담아냈다.

약사 유지호 역으로 분한 정해인은 성숙하면서도 더욱 깊어진 목소리와 흡인력 있는 눈빛으로 감성을 자극했고, 캐릭터의 촉촉한 매력을 생동감 있게 드러냈다. 정해인이 멜로퀸 한지민과 만들어낼 심쿵 케미에 대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안판석 감독은 "연습하는 것을 들어보니 다들 유연하게 잘 해서 안심된다. 리얼하게 잘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 "많은 사람들의 마음속에 현실적으로 다가갈 수 있는 작품을 만들고 싶다"는 열정을 드러냈다.

5월 방송 예정.[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