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하나금융투자,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 첫선

백서원 기자 | 2019-03-18 17:41
하나금융투자는 한치 앞을 내다보기 힘든 불확실성의 시대에서 급증하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고 18일 밝혔다.ⓒ하나금융투자하나금융투자는 한치 앞을 내다보기 힘든 불확실성의 시대에서 급증하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고 18일 밝혔다.ⓒ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한치 앞을 내다보기 힘든 불확실성의 시대에서 급증하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고 18일 밝혔다.

저금리 시대에 국내보다는 다양한 투자매력을 지닌 해외투자가 선호되고 있으며 자산관리의 측면에서 해외자산의 편입은 선택이 아닌 필수로 자리 잡고 있다. 금융투자의 영역이 확장되면서 수많은 투자자산들이 국내에 소개 되고 있지만 정보의 비대칭 또는 전문성 등으로 인해 포트폴리오 구축에 있어 어려움이 많다.

하나금융투자는 국내 최대 수준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가진 세계적 금융그룹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앞서가는 리서치 정보에 기초해 다양한 시장상황에 맞는 해법을 제시하고자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마련했다.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은 ‘글로벌 투자 망원경’과 ‘글로벌 투자 현미경’, ‘글로벌 투자 만화경’으로 구성되어 글로벌 금융자산에 투자하는 손님들에게 투자의 혜안을 제공한다.

‘글로벌 투자 망원경’은 달러표시 채권을 비롯한 각종 해외채권 상품들을 조망하고 ‘글로벌 투자 현미경’은 국내 정상급인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에서 투자가 유망한 해외주식과 랩상품들에 대해 엄선해 추천한다. ‘글로벌 투자 만화경’에서는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 상황에 맞게 대응하기 위해 트렌드에 부합하는 각종 해외펀드와 파생결합증권들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

정기환 하나금융투자 마케팅 실장은 “해외 투자 서비스가 단편적인 주식종목 또는 펀드 추천에 머물러 있는 경우가 많아 전체적인 자산을 구성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손님들이 많다”면서 “전문투자자들처럼 글로벌 자산 포트폴리오를 손쉽게 구성하고 소액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자산을 편입 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싶었다”고 서비스 출시의 배경을 밝혔다.

또 해외 여행시 편리하게 사용되는 달러북을 주는 ‘달러북 증정 이벤트’도 실시한다.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에서 제시하는 추천상품에 1000만원 이상 가입하고 하나금융투자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이벤트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달러북을 준다. 달러북은 이벤트가 종료되는 5월 말까지 3개월 동안 매달 200명씩 총 600명에게 증정한다.

해외투자 상품들은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되고 예금자보호법상 보호 상품이 아니다. 해당 상품을 취득하기 전에 투자대상, 보수, 수수료 및 환매방법 등에 관해 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봐야 하며 가까운 영업점의 직원에게 상담을 받을 것을 권한다. 가입은 하나금융투자 전 영업점 및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해당 영업점 및 손님케어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데일리안 = 백서원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