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미투 논란'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았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오달수와 최근 미팅을 했으며, 그의 미개봉 작품 및 정리해야 할 일들과 관련해 업무를 보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으면서 활동 재개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소속사는 오달수의 본격적인 활동 재개를 의미하는 건 아니라고 전했다. 지난해 2월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오달수는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이후 출연 예정이던 드라마와 영화에서 하차했다. 한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문소리, 라미란, 류준열, 황정음, 김남길 등이 소속돼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미투 논란' 오달수, 새 소속사 찾았다…"활동 재개 아냐"

부수정 기자 | 2019-02-21 09:07
'미투 논란'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았다.ⓒ데일리안 DB

'미투 논란'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았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오달수와 최근 미팅을 했으며, 그의 미개봉 작품 및 정리해야 할 일들과 관련해 업무를 보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으면서 활동 재개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소속사는 오달수의 본격적인 활동 재개를 의미하는 건 아니라고 전했다.

지난해 2월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오달수는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이후 출연 예정이던 드라마와 영화에서 하차했다.

한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문소리, 라미란, 류준열, 황정음, 김남길 등이 소속돼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