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김소연, KBS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주연

부수정 기자 | 2019-02-19 10:00
배우 김소연이 KBS2 새 주말드라마 배우 김소연이 KBS2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주연으로 나선다고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가 19일 밝혔다.ⓒ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소연이 KBS2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주연으로 나선다고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가 19일 밝혔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김소연이 맡은 둘째 딸 강미리는 고학력, 고스펙, 고소득의 능력있는 알파걸. 일과 사랑에 늘 당당할 뿐만 아니라 자신들을 위해 고생한 엄마를 위해 쓰는 돈은 아끼지 않을 만큼 남다른 애정의 소유자다.

김소연은 "작품을 하게 돼 영광이다. 좋은 분들을 만나서 재미있게 찍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3월 방송 예정.[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