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위메프, ‘특가클럽’ 회원에 반값혜택 추가 제공

최승근 기자 | 2019-02-15 09:31

위메프가 최저가 멤버십 ‘특가클럽’ 회원들만을 대상으로 차별화된 혜택을 추가로 제공한다.

위메프는 오는 16일 판매되는 롯데리아 핫크리스피버거를 구매하는 특가클럽 회원 선착순 6000명에게 판매가의 절반인 2400원을 위메프 포인트로 적립해준다고 15일 밝혔다.

가입비 월 990원을 부담하는 특가클럽 회원들은 16일 핫크리스피버거만 구입해도 2400원 상당의 금전적 혜택을 받는다.

또한 16일과 17일 이틀 간 특가 상품을 구매한 특가클럽 회원에게 결제액의 5%를 위메프 포인트로 돌려준다. 기존 적립률 2%를 크게 넘어서는 수치다.

18일 진행할 예정인 반값특가 행사 역시 특가클럽 회원들이 더 편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사전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가클럽 회원들에 대한 적립 및 쿠폰 다운로드 등 혜택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위메프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위메프 특가클럽은 이커머스 유료회원제 가운데 가장 적은 가입비와 이를 크게 뛰어넘는 혜택이 특징이다. 특가클럽 회원은 특가상품 구입 시 결제금액의 2%, 혹은 4%(결제 건당 최대 5000원)를 적립받는다. 여기에 15% 할인, 12% 할인, 1500원 할인(2매) 등 총 4종의 웰컴쿠폰도 추가로 지급받는다.

김지훈 위메프 300실 실장은 “특가클럽은 위메프의 핵심 경쟁력인 특가상품에 추가로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는 멤버십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특가클럽 회원만을 위한 다양한 독점적인 혜택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