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22일 늘푸른나무복지관서 기내 안전 장비 사용법 교육 진에어는 22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늘푸른나무복지관과 함께 발달 장애 청소년을 위한 ‘기내 안전 교실’을 진행했다. ‘기내 안전 교실’은 늘푸른나무복지관에서 운영하는 청소년 겨울계절학교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발달 장애 청소년들에게 기내 비상상황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안전한 대처 방법 숙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실시됐다. 이날 교육에는 진에어 객실승무원이 직접 강사로 나섰다. 객실승무원들은 구명 조끼와 산소마스크 등 기내 안전 장비 사용법 및 기내 예절을 설명하는 등 약 2시간 동안 교육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기내 안전 장비를 착용해보고 종이 비행기 날리기와 진에어 이벤트 특화팀 ‘딜라이트 지니(Delight JINI)’가 준비한 마술쇼에 참여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번 활동에 참가한 신상훈 진에어 객실승무원은 “평소 기내 안전 교육을 받기 힘든 친구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자원하게 됐다”며 “체험 활동에 대한 학생들의 호응도 좋아 더 뿌듯했다”고 말했다. 한편 진에어는 지난해 11월에도 늘푸른나무복지관과 함께 중장년층 장애인 40여명을 대상으로 콘서트 관람을 지원하는 등 소외계층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진에어, 장애 청소년 위한 ‘기내 안전 교실’ 실시

이홍석 기자 | 2019-01-23 13:50
진에어 한 직원이 22일 서울 강서구 소재 늘푸른나무복지관에서 발달 장애 청소년을 위한 ‘기내 안전 교실’을 진행하고 있다.ⓒ진에어진에어 한 직원이 22일 서울 강서구 소재 늘푸른나무복지관에서 발달 장애 청소년을 위한 ‘기내 안전 교실’을 진행하고 있다.ⓒ진에어
22일 늘푸른나무복지관서 기내 안전 장비 사용법 교육

진에어는 22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늘푸른나무복지관과 함께 발달 장애 청소년을 위한 ‘기내 안전 교실’을 진행했다.

‘기내 안전 교실’은 늘푸른나무복지관에서 운영하는 청소년 겨울계절학교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발달 장애 청소년들에게 기내 비상상황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안전한 대처 방법 숙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실시됐다.

이날 교육에는 진에어 객실승무원이 직접 강사로 나섰다. 객실승무원들은 구명 조끼와 산소마스크 등 기내 안전 장비 사용법 및 기내 예절을 설명하는 등 약 2시간 동안 교육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기내 안전 장비를 착용해보고 종이 비행기 날리기와 진에어 이벤트 특화팀 ‘딜라이트 지니(Delight JINI)’가 준비한 마술쇼에 참여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번 활동에 참가한 신상훈 진에어 객실승무원은 “평소 기내 안전 교육을 받기 힘든 친구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자원하게 됐다”며 “체험 활동에 대한 학생들의 호응도 좋아 더 뿌듯했다”고 말했다.

한편 진에어는 지난해 11월에도 늘푸른나무복지관과 함께 중장년층 장애인 40여명을 대상으로 콘서트 관람을 지원하는 등 소외계층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