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文대통령 민주당 원내지도부 만나 "얼마나 힘드셨나"

이충재 기자 | 2019-01-11 15:14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해 지난해 국회 운영의 노고를 격려하고 올해 입법과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해 지난해 국회 운영의 노고를 격려하고 올해 입법과제에 대한 '성과'를 당부했다.(자료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해 지난해 국회 운영의 노고를 격려하고 올해 입법과제에 대한 '성과'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찬에서 "홍영표 원내대표를 TV로 보면 머리도 많이 빠지고 눈에 핏줄도 터진 모습을 보면서 '얼마나 힘이 들었을까' 생각이 든다"며 "여소야대 상황인데다 야당이 사안별로 각 당이 다 입장이 달라서 그때그때 일일이 조정하고 합의하느라 쉽지 않았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올해 여야정 상설협의체를 정착시키고 활성화하겠다"면서 "(여야정 상설협의체 회의를) 1차에 이어 2차도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열어달라"고 말했다. 또 "민생과 경제에 활력이 있도록 힘을 쏟고, 권력기관 개혁에 대한 법과 제도를 완성하는 데 힘을 써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이 검찰개혁 법안 성격도 있지만, 대통령 주변의 특수관계자나 가족의 권력형 비리를 감시하고 권력을 투명하게 하는 사정기구인 측면이 있다"며 "그런 부분도 잘 살펴서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유튜브가 중요한 홍보 방안으로 떠오르므로 아이디어로 했으면 좋겠다"고도 했다. [데일리안 = 이충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