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마약왕' 김소진, 송강호 언급하며 눈물 흘린 이유

부수정 기자 | 2018-12-14 18:20
배우 김소진이 배우 김소진이 '마약왕'에서 호흡을 맞춘 송강호를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쇼박스

배우 김소진이 '마약왕'에서 호흡을 맞춘 송강호를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

14일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마약왕'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김소진은 영화 속에서 송강호의 뺨을 때리는 장면을 언급하면서 "긴장하면서 찍었던 장면"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그간 긴 호흡으로 연기한 적이 별로 없었다"면서 "현장에서 많이 부족하고 모르는 부분도 많아서 헤매기도 했다"고 얘기했다.

김소진은 "송강호 선배와의 촬영이 극 중 제 분량의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면서 "내가 익숙하지 않은 부분을 송강호 선배가 기다려주시고 배려해주셨다. 주저하거나 확신이 안 생길 때 모른 척하지 않으셨다. 정말 감사하다"며 눈물을 쏟았다.

김소진은 또 "같이 하는 동료 배우들의 호흡도 좋아서 든든했던 촬영이었다. 불안한 부분도 있었지만 편안하게 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마약왕'은 1970년대 근본도 없는 한 밀수꾼이 전설의 마약왕으로 거듭나는 과정을 그렸다. '내부자들' 우민호 감독 신작으로, 송강호 조정석 배두나 김소진 조우진 등이 출연한다.

12월 19일 개봉.[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