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마마무 화사, 'MAMA'서 파격 무대…"화사라 가능"

부수정 기자 | 2018-12-13 09:03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2018 마마 팬스 초이스 인 재팬' 무대에서 파격 의상을 입어 화제다.방송 캡처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2018 마마 팬스 초이스 인 재팬' 무대에서 파격 의상을 입어 화제다.

화사가 속한 마마무는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개최된 '2018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팬스 초이스 인 재팬(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에서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10(WORLDWIDE FANS; CHOICE TOP10)'과 '페이보리트 보컬 아티스트(FAVORITE VOCAL ARTIST)'상을 받으며 2관왕을 거머쥐었다.

마마무는 "오늘 마마에 처음 왔는데 영광스럽고, 기념적인 날 초대해주셔서 감사하다. 이 상은 팬들과 스태프, 회사 식구들이 함께 받아야 하는 상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마마무는 '별이 빛나는 밤에'를 포함해 멤버들의 개인 무대도 꾸몄다. 화사는 자신의 솔로곡인 '주지마'를 부르기 전에 독무대로 화려한 춤을 췄다.

화사는 붉은색 점프슈트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수영복 같은 이 의상을 입은 화사는 관능적인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화사는 여유롭고 당당한 모습으로 역동적인 무대를 선보였고,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누리꾼들은 "강렬한 퍼포먼스였다", "의상 보고 깜짝 놀랐다", "화사와 잘 어울렸다"며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