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0 10시 기준
확진환자
9661 명
격리해제
5228 명
사망
158 명
검사진행
13531 명
2.3℃
튼구름
미세먼지 45

카카오 카풀 반대 택시기사 분신까지…여론 반응

  • [데일리안] 입력 2018.12.11 08:53
  • 수정 2018.12.11 08:53
  • 서정권 기자

<@IMG1>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 관련, 이를 반대하던 한 택시기사가 분신하는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여론의 반응이 뜨겁다.

택시노조 대표는 택시기사 분신 사건을 계기로 더욱 강한 반대 투쟁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카카오 카풀 서비스 반대 3차 집회는 20일로 예정돼 있는 가운데 강신표 택시노조 대표는 한 매체를 통해 "더 강력한 집회가 될 수 있다"고 예고했다.

앞서 택시기사 A씨는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에 반대한다며 분신을 시도했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사망했다.

그러나 카카오 카풀 반대 입장 표명과 관련해 여론의 다양한 반응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누리꾼들은 "본질은 택시질 개선", "모든 택시 기사님이 그런 것은 아니지만 불친절한 분들이 너무 많다. 본질적으로 변화가 있었으면 좋겠다", "사납금 하락 등 택시회사 자체의 개선이 필요하다", "이번 기회에 카풀에 대해 생각을 한번해보았는데, 카풀이 왜 요금을 받고 카카오가 왜 수수료를 떼먹는지 이해가 가질 않는다", "택시기사님 사망은 안타깝지만 본질 흐려선 안돼" 등 반응을 보였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