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최근 발생한 강릉선 KTX 탈선사고의 원인과 책임자를 규명하기 위해 철도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철도특별사법경찰대가 강릉선 KTX 사고와 관련해 내사에 착수했다고 경찰과 국토교통부는 10일 전했다. 지난 8일 사고 후 지금까지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로서는 내사를 진행하며 사실관계 등을 파악하고 있다는 게 특사경 관계자의 전언이다. 사고 수습이 마무리되고 항공철도조사위원회 등의 사고 원인 조사가 본격화되면 본격적인 수사로 전환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특사경은 코레일과 국토부 등 일부 관계자를 상대로 대면 조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수사는 사고 원인 규명과 책임자 처벌에 방점을 두는 것으로 보인다. 사고 원인으로는 선로전환기 오작동이 지목된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이런 사고가 다시 발생한 데 대해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 드린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사과하기도 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KTX 탈선사고 원인·책임자 규명…철도경찰 내사 착수

스팟뉴스팀 | 2018-12-10 18:29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9일 오전 강릉선 KTX 탈선사고 복구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국토부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9일 오전 강릉선 KTX 탈선사고 복구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국토부

최근 발생한 강릉선 KTX 탈선사고의 원인과 책임자를 규명하기 위해 철도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철도특별사법경찰대가 강릉선 KTX 사고와 관련해 내사에 착수했다고 경찰과 국토교통부는 10일 전했다.

지난 8일 사고 후 지금까지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로서는 내사를 진행하며 사실관계 등을 파악하고 있다는 게 특사경 관계자의 전언이다.

사고 수습이 마무리되고 항공철도조사위원회 등의 사고 원인 조사가 본격화되면 본격적인 수사로 전환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특사경은 코레일과 국토부 등 일부 관계자를 상대로 대면 조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수사는 사고 원인 규명과 책임자 처벌에 방점을 두는 것으로 보인다.

사고 원인으로는 선로전환기 오작동이 지목된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이런 사고가 다시 발생한 데 대해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 드린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사과하기도 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