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이 금강산에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백화점과 쇼핑몰 건설을 추진한다고 연합뉴스가 밝혔다. 9일 보도에 따르면 조선금강산국제여행사가 운영하는 홈페이지 '금강산'에는 이날 금강산백화점투자안내서가 올라왔다. 이 백화점은 강원도 고성군 온정리에 3층 규모로 지어질 계획이며, 연면적은 지하층을 포함해 6520㎡다. 안내서는 "금강산의 특산물과 기념품, 무관세상품 판매 등 여러 가지 봉사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투자는 외국기업이 단독으로 진행하거나 두 개 이상의 기업이 합작할 수 있으며 투자 규모나 수익성은 초기 가능성 조사단계라는 이유로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지난달 24일에는 온정리에 '온정상업봉사구역'이라는 대형 쇼핑몰을 세울 계획이라며 투자자를 모집한다는 글이 올라왔다. 연면적 1만4700㎡에 2층 규모의 쇼핑몰에는 조선요리식당, 평양냉면집, 수산물식당, 중식당, 양식당, 맥줏집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생활용품점, 옷가게, 약국, 정육점, 과일가게, 기념품점, 화장품점 등도 입점할 계획이다. 안내서에는 이미 해당 상점이 들어갈 층수와 좌석 규모까지 확정적으로 명시돼 있지만, 투자 규모나 수익성은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北, 금강산에 백화점·쇼핑몰 건설 위한 투자유치

스팟뉴스팀 | 2018-12-09 16:07
북한이 금강산에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백화점과 쇼핑몰 건설을 추진한다고 연합뉴스가 밝혔다.

9일 보도에 따르면 조선금강산국제여행사가 운영하는 홈페이지 '금강산'에는 이날 금강산백화점투자안내서가 올라왔다.

이 백화점은 강원도 고성군 온정리에 3층 규모로 지어질 계획이며, 연면적은 지하층을 포함해 6520㎡다.

안내서는 "금강산의 특산물과 기념품, 무관세상품 판매 등 여러 가지 봉사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투자는 외국기업이 단독으로 진행하거나 두 개 이상의 기업이 합작할 수 있으며 투자 규모나 수익성은 초기 가능성 조사단계라는 이유로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지난달 24일에는 온정리에 '온정상업봉사구역'이라는 대형 쇼핑몰을 세울 계획이라며 투자자를 모집한다는 글이 올라왔다.

연면적 1만4700㎡에 2층 규모의 쇼핑몰에는 조선요리식당, 평양냉면집, 수산물식당, 중식당, 양식당, 맥줏집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생활용품점, 옷가게, 약국, 정육점, 과일가게, 기념품점, 화장품점 등도 입점할 계획이다.

안내서에는 이미 해당 상점이 들어갈 층수와 좌석 규모까지 확정적으로 명시돼 있지만, 투자 규모나 수익성은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