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홈픽’에 이은 두 번째 협력사업…주유소 물류 허브화 작업 탄력 택배 보관·중고물품 거래·세탁·물품 보관 등 서비스 편의 향상 GS칼텍스(대표 허진수 회장)와 SK에너지(대표 조경목 사장)가 10일 주유소 기반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 ‘큐부(QBoo)’를 공동 런칭한다고 밝혔다. 큐부는 주유소를 거점으로 활용한 택배 서비스 ‘홈픽(Homepick)’에 이은 정유업계 1·2위 기업의 두 번째 협력사업이다. 이를 계기로 양사가 추진해온 주유소 물류 허브화 작업도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큐부는 ‘큐브(스마트 보관함)야 부탁해’의 줄임말로, 고객이 주유소 내에 설치된 스마트 보관함을 활용해 ▲택배 보관 ▲중고물품 거래 ▲세탁 ▲물품 보관 등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신규 비즈니스다.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는 기존 대면 거래 시 당사자 간에 시간과 장소를 맞춰야 하는 불편함을 획기적으로 없애, 고객 관점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큐부를 이용하는 고객은 무인 택배 보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중고물품 거래 시 상대방과 직접 만나지 않고 거래가 가능하다. 또 세탁소가 문을 열지 않은 시간에도 세탁물을 맡기고, 개인 물품을 장기간 안전하게 보관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주유소 입장에서는 유입 고객 증가에 따른 매출 증대와 더불어 향후 스마트 보관함을 광고 플랫폼으로 활용한 추가 수익 창출도 기대된다. 큐부 서비스는 다수의 스타트업 기업이 참여해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상생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스마트큐브(대표 유시연)는 스마트 보관함 제작 및 소프트웨어 개발과 시스템 운영 등을 맡는다. 리화이트(대표 김현우)는 세탁 서비스, 마타주(대표 이주미)는 물건 보관 서비스를 각각 큐부와 연계해 운영한다. 국내 대표 중고거래 사이트인 중고나라(대표 이승우)는 중고물품 거래 서비스를 담당한다. GS칼텍스와 SK에너지는 10일부터 강남구 GS칼텍스 삼성로주유소와 관악구 SK에너지 보라매주유소 등 서울 소재 20개 주유소에서 큐부 서비스를 시작한다. 고객 반응과 사업성 등을 고려해 거점 주유소를 점차 확대해나가기로 했다. 양사 관계자는 “GS칼텍스와 SK에너지가 의기투합해 주유소에 새로운 활용 가치를 부여하고, 스타트업과의 상생 생태계를 조성하려는 두 번째 시도”라며 “기존 지하철 역사 등에 설치된 보관함과 달리 차량 접근이 용이한 주유소 공간에 설치된 큐부는 차량 및 도보 이동 고객 모두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주유소 물류 허브화에 기반한 중고물품 거래 관련 신규 서비스를 내년 1월경 오픈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GS칼텍스·SK에너지, 주유소 기반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 ‘큐부’ 런칭

조재학 기자 | 2018-12-09 15:46
SK에너지 양평주유소 대표(왼쪽)와 SK에너지 담당 직원이 ‘Qboo 스마트 보관함’을 소개하고 있다.ⓒSK이노베이션SK에너지 양평주유소 대표(왼쪽)와 SK에너지 담당 직원이 ‘Qboo 스마트 보관함’을 소개하고 있다.ⓒSK이노베이션

‘홈픽’에 이은 두 번째 협력사업…주유소 물류 허브화 작업 탄력
택배 보관·중고물품 거래·세탁·물품 보관 등 서비스 편의 향상


GS칼텍스(대표 허진수 회장)와 SK에너지(대표 조경목 사장)가 10일 주유소 기반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 ‘큐부(QBoo)’를 공동 런칭한다고 밝혔다.

큐부는 주유소를 거점으로 활용한 택배 서비스 ‘홈픽(Homepick)’에 이은 정유업계 1·2위 기업의 두 번째 협력사업이다. 이를 계기로 양사가 추진해온 주유소 물류 허브화 작업도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큐부는 ‘큐브(스마트 보관함)야 부탁해’의 줄임말로, 고객이 주유소 내에 설치된 스마트 보관함을 활용해 ▲택배 보관 ▲중고물품 거래 ▲세탁 ▲물품 보관 등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신규 비즈니스다.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는 기존 대면 거래 시 당사자 간에 시간과 장소를 맞춰야 하는 불편함을 획기적으로 없애, 고객 관점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큐부를 이용하는 고객은 무인 택배 보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중고물품 거래 시 상대방과 직접 만나지 않고 거래가 가능하다. 또 세탁소가 문을 열지 않은 시간에도 세탁물을 맡기고, 개인 물품을 장기간 안전하게 보관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주유소 입장에서는 유입 고객 증가에 따른 매출 증대와 더불어 향후 스마트 보관함을 광고 플랫폼으로 활용한 추가 수익 창출도 기대된다.

큐부 서비스는 다수의 스타트업 기업이 참여해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상생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스마트큐브(대표 유시연)는 스마트 보관함 제작 및 소프트웨어 개발과 시스템 운영 등을 맡는다. 리화이트(대표 김현우)는 세탁 서비스, 마타주(대표 이주미)는 물건 보관 서비스를 각각 큐부와 연계해 운영한다. 국내 대표 중고거래 사이트인 중고나라(대표 이승우)는 중고물품 거래 서비스를 담당한다.

GS칼텍스와 SK에너지는 10일부터 강남구 GS칼텍스 삼성로주유소와 관악구 SK에너지 보라매주유소 등 서울 소재 20개 주유소에서 큐부 서비스를 시작한다. 고객 반응과 사업성 등을 고려해 거점 주유소를 점차 확대해나가기로 했다.

양사 관계자는 “GS칼텍스와 SK에너지가 의기투합해 주유소에 새로운 활용 가치를 부여하고, 스타트업과의 상생 생태계를 조성하려는 두 번째 시도”라며 “기존 지하철 역사 등에 설치된 보관함과 달리 차량 접근이 용이한 주유소 공간에 설치된 큐부는 차량 및 도보 이동 고객 모두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주유소 물류 허브화에 기반한 중고물품 거래 관련 신규 서비스를 내년 1월경 오픈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