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최근 벤피카(포르투갈)와의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서 1군 데뷔전을 치른 정우영이 2군 무대를 폭격했다. 정우영은 8일 오전(이하 한국시각) 독일 뮌헨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슈바인푸르트와의 4부리그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4-0 대승을 이끌었다. 올 시즌 주로 2군에서 뛰고 있지만, 종종 1군에 호출되고 있는 정우영은 지난달 28일 열린 챔피언스리그에서 벤피카를 상대로 공식 1군 경기 데뷔전을 치렀다. 이후 다시 2군으로 내려간 정우영은 챔피언스리그 맛을 본 뒤로 두 경기 연속골을 넣으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1-0으로 앞선 전반 32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트린 정우영은 후반 9분 팀 동료 브리트의 세 번째 골이 터질 때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이어 3-0으로 크게 리드한 후반 44분에는 팀 승리에 쐐기를 박는 멀티골을 완성하며 2군 무대가 좁다는 사실을 몸소 증명했다.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정우영 멀티골, 1군 클래스 과시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2018-12-08 09:30
정우영이 2군 경기서 멀티골을 성공시켰다. ⓒ 게티이미지정우영이 2군 경기서 멀티골을 성공시켰다. ⓒ 게티이미지

최근 벤피카(포르투갈)와의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서 1군 데뷔전을 치른 정우영이 2군 무대를 폭격했다.

정우영은 8일 오전(이하 한국시각) 독일 뮌헨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슈바인푸르트와의 4부리그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4-0 대승을 이끌었다.

올 시즌 주로 2군에서 뛰고 있지만, 종종 1군에 호출되고 있는 정우영은 지난달 28일 열린 챔피언스리그에서 벤피카를 상대로 공식 1군 경기 데뷔전을 치렀다.

이후 다시 2군으로 내려간 정우영은 챔피언스리그 맛을 본 뒤로 두 경기 연속골을 넣으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1-0으로 앞선 전반 32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트린 정우영은 후반 9분 팀 동료 브리트의 세 번째 골이 터질 때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이어 3-0으로 크게 리드한 후반 44분에는 팀 승리에 쐐기를 박는 멀티골을 완성하며 2군 무대가 좁다는 사실을 몸소 증명했다. [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