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박병대-고영한 '사상 첫 전 대법관 영장실질심사'

홍금표 기자 | 2018-12-06 10:54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박병대, 고영한 전 대법관이 6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박병대, 고영한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박병대, 고영한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박병대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박병대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고영한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을 총괄했던 고영한 전 대법관이 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사법 농단 의혹과 관련해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데일리안 = 홍금표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