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가스公, 지역 도시가스사와 소통·협력 나서

조재학 기자 | 2018-11-16 18:30
김영두 한국가스공사 사장 직무대리(오른쪽 여섯번째)가 16일 전북 부안군 변산 대명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고객만족(CS) 추진위원회’ 참석자들과 함께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가스공사김영두 한국가스공사 사장 직무대리(오른쪽 여섯번째)가 16일 전북 부안군 변산 대명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고객만족(CS) 추진위원회’ 참석자들과 함께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가스공사
충청·호남권 도시가스사 합동 ‘CS 추진위원회’ 개최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전북 부안군 변산 대명리조트에서 미래엔서해에너지, 군산도시가스, 해양도시가스 등 충청·호남권 11개 도시가스사 합동으로 ‘2018년 CS(고객만족)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김영두 가스공사 사장 직무대리를 비롯해 각 사별 사장단과 임직원 8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도시가스사별 현안사항 ▲가스공사와 도시가스협회가 체결한 코-마케팅 협약 추진방향 ▲수소가스 산업 전망과 국내 상황 등을 주제로 정보교류 및 토의를 진행했다. 또 기관간 유대관계 강화를 통해 현안 해결과 국민 편익 증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김영두 가스공사 사장 직무대리는 “지속가능한 도시가스 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도·소매 사업자간 소통과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도시가스사 등 고객과 국민에 대한 서비스 향상에 더욱 매진해 고객만족 경영을 실천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