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박보검, '뮤직뱅크' 월드투어 MC 고정픽…한류가수 총출동

이한철 기자 | 2018-11-09 16:32
배우 박보검이 홍콩에서 열리는 배우 박보검이 홍콩에서 열리는 '뮤직뱅크' 월드투어 MC로 발탁됐다.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뮤직뱅크'(연출 이정규)가 14번째 월드투어로 다시 한번 '홍콩'을 찾아간다. '뮤직뱅크'는 지난 2012년 월드투어 당시 홍콩을 찾아 K-POP의 독보적 매력을 발산했고,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를 뜨거운 함성으로 꽉 채우며 짜릿한 전율을 선사한 바 있다.

'뮤직뱅크' 측은 "오는 2019년 1월 19일에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에서 '뮤직뱅크 인 홍콩'이 개최된다. 뮤직뱅크의 14번째 월드투어로, 싱가포르, 자카르타, 칠레, 베를린 월드투어에 이어 박보검이 MC를 맡는다"고 밝혀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이와 함께 최정상 한류 가수가 모두 출격하는 '뮤직뱅크 인 홍콩'의 출연진 라인업이 공개됐다. 글로벌 걸그룹 트와이스를 시작으로 독보적 파워보컬 에일리, 실력파 밴드 FT아일랜드, 글로벌 대세돌 몬스타엑스, 압도적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세븐틴, 카리스마 보이그룹 뉴이스트W까지 세계로 뻗어가는 한류의 위엄을 증명할 쟁쟁한 가수들이 홍콩을 뜨겁게 달구러 출격한다.

이에 매번 레전드를 경신에 온 '뮤직뱅크 월드투어'가 또 한번 레전드 무대를 탄생시킬 것을 기대케 하고 있다.

한편, 뮤직뱅크 월드투어'는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 아티스트들의 뮤직 페스티벌 일환으로 기획, KBS WORLD를 통해 전세계 117개국으로 방송되는 문화 교류 콘서트다. 2011년 '뮤직뱅크 인 재팬'을 시작으로 프랑스, 홍콩, 칠레, 인도네시아, 터키, 브라질, 멕시코, 베트남, 싱가포르, 베를린 등 세계 곳곳에서 월드투어를 진행하며 전세계에 K팝을 알리는데 이바지하고 있다.

역대급 라인업으로 레전드 무대를 예고하고 있는 '뮤직뱅크 인 홍콩'은 오는 2019년 1월 19일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에서 진행되고 공연 실황은 향후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