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이개호 "쌀 목표 가격 설정에 물가상승률 반영돼야"

조현의 기자 | 2018-11-08 14:44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자료사진)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자료사진)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8일 쌀 목표 가격 재설정과 관련 "여당과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국회 논의 과정에서 물가 상승률이 쌀 목표 가격 설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농해수위 위원 농식품부 당정협의에서 "올해는 2018년산부터 적용되는 쌀 목표 가격을 국회의 동의를 거쳐 재설정해야 하는 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대선과제와 국정과제, 쌀 목표 가격에 물가 상승률을 반영해 인상해야 한다는 내용이 있었지만 그동안 농업소득 보존법 개정이 지연됐다"며 "(이 때문에) 정부로선 불가피하게 현행법령에 따른 정부안을 제출할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 장관은 "정부도 물가 상승률을 반영해야 한다는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있고, 지난 11월 1일 문재인 대통령 국회 시정연설에서도 밝힌 바 있다"고 강조했다.

직불제 개편 방향과 관련해선 "직불제가 그동안 우리 농가의 소득보전을 어느정도 이행해 왔다고 생각하지만 쌀에 너무 편중되고 과잉 생산을 유발하는 등 많은 문제점을 유발했다는 지적이 있다"며 "직불제가 개편될 수 있도록 부탁한다"고 촉구했다.[데일리안 = 조현의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