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아난티 남해, 월드 골프 어워드 5년 연속 수상

김유연 기자 | 2018-11-07 09:56
ⓒ아난티ⓒ아난티

아난티 남해는 2018 월드 골프 어워드에서 ‘한국 최고의 골프 호텔 부문’을 석권하며 5년 연속 수상하는 기록을 세웠다고 7일 밝혔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월드 골프 어워드는 여행 업계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월드 트래블 어워드의 골프 부문 어워드로 전 세계 골프 여행 업계에 관련해 다양한 시상을 진행한다. 올해 2018년 2월 7일부터 9월 20일까지 골프, 여행 업계 전문가들과 일반 여행자들의 투표에 의해 우승자가 결정됐다.

아난티 남해는 올해 초 리브랜딩 이후 2018 월드 트래블 어워드 12년 연속 수상과 함께 월드 골프 어워드에서도 5년 연속 수상을 이어가며 명실공히 한국 최고의 리조트 입지를 굳혔다.

아난티 남해는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 환경과 함께 최근 ‘이터널 저니 남해’를 오픈하며 문화 예술을 중심으로 한 진정한 휴식의 장소로 떠오르고 있다. 아난티 남해의 골프 코스는 국내 최초의 씨사이드 골프코스로, 남해의 따뜻한 기후와 함께 사계절 내내 라운딩이 가능하다. 또한 이터널 저니, 다모임, 호라이즌 등의 다양한 레스토랑에서 미식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어 단순한 골프 라운딩이 아닌, 골프 여행의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