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훑어 내려간 한고은 비키니 ‘가슴 어디까지’

스팟뉴스팀 | 2018-10-25 06:47
ⓒ

여배우 한고은의 섹시한 비키니 자태도 재조명 되고 있다.

한고은은 2010년 송일국-한채영 등과 함께 연기한 MBC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에서 비비안으로 등장해 관능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비비안이 강태호(김용건 분) 회장을 유혹하는 장면에서 입었던 검은색 비키니가 큰 화제가 됐다.

배와 가슴 부분이 연결된 검은색 비키니는 한고은의 날씬한 몸매를 부각시켰다.

이를 강조하려는 듯 카메라도 한고은의 몸매를 의도적으로 훑어 내려갔다.

또 하와이의 멋진 풍광과 어우러져 한 폭의 근사한 화보를 떠올리게 했다. [데일리안=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