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2018 국정감사] 이제 남북 경제시찰…조명균 "경협시대 대비 北과 협의중"

박진여 기자 | 2018-10-11 17:26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11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통일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11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통일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조명균 장관, 내달 美 방문…北이해 높이고 교류협력 의지 피력 '주목'

남북 경제협력의 기대감 속 양측 간 경제 시찰 방안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11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남북 경협 본격화에 대비해 북측과 경제 시찰을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조 장관은 '유엔 제재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에서 남북 경제인들이 양쪽 혹은 제3국 기업을 방문해야 되지 않느냐'는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하며 구체적인 시점이나 방식 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이어 번번이 무산된 개성공단 기업인들의 개성공단 방문 허가 문제와 관련 조 장관은 "개성공단 현장 점검 문제도 (공단) 재개와는 별개로 북측과 협의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조 장관은 내달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해 미국 조야의 북한문제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한편,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교류 및 경제협력 사업에 대한 의지를 피력할 것으로 보인다.[데일리안 = 박진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