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1> 최근 남북이 급격한 화해분위기를 형성하면서 북한 핵무기에 대한 국민들의 공포감이 줄어들고 있다. 그러나 안보 분야 전문가들은 북한의 핵무기가 체제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수세적인 목적만으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며, 핵 위기는 언제든 한국을 엄습할 수 있다고 경고한다. 북한은 체제가 불안해진 1990년대가 아니라 6·25전쟁 직후부터 핵무기 개발을 시작했고 ‘전 한반도 공산화’라는 명시된 대남전략 목표를 지금도 유지하고 있다. 핵무기가 남한을 겨냥한 공세적인 수단이 될 가능성이 열려있는 셈이다. 예비역 대령 출신 학자인 박휘락 국민대 정치대학원 부교수는 국가안보는 최악의 상황까지 고려해 만전을 기하는 것이 원칙이라고 강조한다. 북한의 핵무기 포기를 위한 외교적 접근과 더불어 자체적으로 북한의 핵위협을 억제·방어할 수 있는 노력 또한 기울여야 한다는 것이다. 신간 '북핵 억제와 방어'는 북핵 위협에 대한 자체적인 대응이 여전히 필요한 이유를 설명하고, 구체적인 대응방안을 마련하는데 해법을 제공하고자 한다. 핵위협 제거에 동맹국·주변국을 활용하더라도 우리의 주도적인 전략을 전제해야 한다는 것이다. ‘우리를 겨냥한 핵 문제는 우리 스스로가 해결한다’는 사명감·주인의식을 갖는 것이야말로 북핵 문제 해결의 첫걸음이라는 것이 이 저서가 주고자 하는 메시지다. 저서는 1부에서 북한의 핵위협과 대응방안에 관한 기초적인 사항을 설명한다. 이어 2부와 3부에서는 억제와 방어에 관한 국제정치적인 정책방향과 군사적인 조치사항을 설명했고, 4부에서는 정부·군대·국민으로 나눠 한국이 앞으로 노력해야 할 방향을 제시한다. 현재 국민대학교 정치대학원 부교수로 재직중인 저자는 육군사관학교 출신으로 연대장 등 국방부 주요 정책부서에서 근무하고 국민대학교 정치대학원장 등을 역임했다. 저서로는 ‘북핵위협과 안보’, ‘북핵위협시대 국방의 조건’ ‘평화와 국방’ 등 10여권이 있고 안보 관련 논문 100여 편을 내놓는 등 저술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박휘락 지음/북코리아/432쪽=2만원
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신간] 북핵 억제와 방어…북한의 핵무기는 오직 '수비용'일까?

이배운 기자 | 2018-10-11 12:44
[신간] 북핵 억제와 방어/박휘락 지음/북코리아/432쪽=2만원 [신간] 북핵 억제와 방어/박휘락 지음/북코리아/432쪽=2만원

최근 남북이 급격한 화해분위기를 형성하면서 북한 핵무기에 대한 국민들의 공포감이 줄어들고 있다.

그러나 안보 분야 전문가들은 북한의 핵무기가 체제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수세적인 목적만으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며, 핵 위기는 언제든 한국을 엄습할 수 있다고 경고한다.

북한은 체제가 불안해진 1990년대가 아니라 6·25전쟁 직후부터 핵무기 개발을 시작했고 ‘전 한반도 공산화’라는 명시된 대남전략 목표를 지금도 유지하고 있다. 핵무기가 남한을 겨냥한 공세적인 수단이 될 가능성이 열려있는 셈이다.

예비역 대령 출신 학자인 박휘락 국민대 정치대학원 부교수는 국가안보는 최악의 상황까지 고려해 만전을 기하는 것이 원칙이라고 강조한다. 북한의 핵무기 포기를 위한 외교적 접근과 더불어 자체적으로 북한의 핵위협을 억제·방어할 수 있는 노력 또한 기울여야 한다는 것이다.

신간 '북핵 억제와 방어'는 북핵 위협에 대한 자체적인 대응이 여전히 필요한 이유를 설명하고, 구체적인 대응방안을 마련하는데 해법을 제공하고자 한다. 핵위협 제거에 동맹국·주변국을 활용하더라도 우리의 주도적인 전략을 전제해야 한다는 것이다.

‘우리를 겨냥한 핵 문제는 우리 스스로가 해결한다’는 사명감·주인의식을 갖는 것이야말로 북핵 문제 해결의 첫걸음이라는 것이 이 저서가 주고자 하는 메시지다.

저서는 1부에서 북한의 핵위협과 대응방안에 관한 기초적인 사항을 설명한다. 이어 2부와 3부에서는 억제와 방어에 관한 국제정치적인 정책방향과 군사적인 조치사항을 설명했고, 4부에서는 정부·군대·국민으로 나눠 한국이 앞으로 노력해야 할 방향을 제시한다.

현재 국민대학교 정치대학원 부교수로 재직중인 저자는 육군사관학교 출신으로 연대장 등 국방부 주요 정책부서에서 근무하고 국민대학교 정치대학원장 등을 역임했다. 저서로는 ‘북핵위협과 안보’, ‘북핵위협시대 국방의 조건’ ‘평화와 국방’ 등 10여권이 있고 안보 관련 논문 100여 편을 내놓는 등 저술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박휘락 지음/북코리아/432쪽=2만원 [데일리안 = 이배운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