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김태훈, 남자 태권도 58kg급 우승…하민아 은메달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2018-08-20 20:39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남자 58kg급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대한민국 김태훈이 금메달을 들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남자 58kg급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대한민국 김태훈이 금메달을 들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한국 태권도의 간판 김태훈이 아시안게임 2연패를 달성했다.

김태훈은 20일(한국시각)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겨루기 경기 첫날 남자 58kg급 결승에서 니야즈 풀라토프(우즈베키스탄)에게 24-6으로 이기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김태훈은 2014 인천 아시안게임에 이어 2회 연속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4년 전 남자 54kg급으로 금메달을 목에 건 김태훈은 한 체급 올려 출전한 이번 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하며 세계태권도 경량급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김태훈의 우승으로 한국은 이번 대회 겨루기에서 첫 금메달을 수확했다. 전날 품새에서 거둬들인 두 개를 보태면 태권도에서만 세 번째 금메달이다.

한편, 앞서 열린 여자 53kg급에 출전한 하민아는 은메달을 획득했다.[자카르타 = 김평호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