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이열치열?…투썸플레이스, 폭우에 뜨거운 커피 판매량 16.4% ↑

김유연 기자 | 2018-07-12 16:04
ⓒ투썸플레이스ⓒ투썸플레이스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는 최근 한 달새 커피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핫 아메리카노’ 판매량이 전년 동기간에 비해 16.4%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몇 년간 강수량이 매우 적은 일명 ‘마른장마’가 이어졌으나 올해는 매섭게 폭우가 쏟아지는 등 이른 장마로 따뜻한 음료를 찾는 고객들이 늘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해당 기간(6월 9일~7월 8일)동안 투썸플레이스에서 판매한 뜨거운 커피류 중 주문이 가장 많은 제품은 ‘아메리카노’로 나타났다. 2위는 카페라떼, 3위는 바닐라라떼 순으로 집계됐다.

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올 여름 비가 많이 내리면서 잠시나마 몸을 데울 수 있는 뜨거운 커피에 대한 수요가 상대적으로 높았다”며 “곧 무더위와 열대야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만큼 에이드 등 차가운 여름 음료로 고객을 맞이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