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태권도 대표팀 '종주국의 금빛 발차기'

류영주 기자 | 2018-07-10 20:59
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남자 태권도 국가대표 이대훈이 훈련을 하고 있다.

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남자 태권도 국가대표 이대훈이 훈련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남자 태권도 국가대표 이대훈이 훈련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여자 태권도 국가대표 강보라가 훈련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여자 태권도 국가대표 강보라가 훈련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1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태권도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참가하는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데일리안 = 류영주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