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포토>신태용 '계란으로 더럽혀진 귀국길'

류영주 기자 | 2018-06-29 17:09
2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 대표팀에게 누군가 던진 계란으로 더럽혀진 레드카펫 위로 인터뷰를 마친 신태용 감독이 걸어나오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데일리안 = 류영주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