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국토부, M버스·광역버스 좌석예약제 25일부터 순차적 확대

권이상 기자 | 2018-06-18 06:00
2018년 M버스·경기도 광역버스 좌석예약제 확대시행 포스터. ⓒ국토부2018년 M버스·경기도 광역버스 좌석예약제 확대시행 포스터. ⓒ국토부


국토교통부와 경기도는 수도권 출퇴근 교통편의 제고를 위해, 현재 시범 운행 중인 M버스 및 광역버스 좌석예약제를 25일부터 순차적으로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좌석예약제는 시내버스 좌석을 모바일 앱(굿모닝 미리)에서 사전에 예약한 후, 예약한 날짜와 시간에 해당 좌석에 탑승하는 O2O서비스다.

이는 M버스 만차로 인한 중간정류소 무정차 통과 및 정류소별 대기시간 증가, 기점으로의 역류현상 등 수도권 출퇴근 이용객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도입됐다.

국토부는 지난해 7월부터 M버스 2개 노선(M6117, M4403) 및 일부 경기도 광역버스(8100, G6000)를 대상으로 좌석예약제 시범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국토부가 진행한 좌석예약제 만족도 조사에 따르면, 70.1%가 5~20분 이상 출근시간이 단축됐다고 답벼했고, 75.1%가 사전예약 서비스에 특히 만족했으며, 기타 좌석예약제 적용 노선 확대(21%), 예약버스 증차(61%)가 필요하다고 답변했다.

이에 따라 국토부는 광역버스 좌석예약제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바탕으로 2018년 M버스 좌석예약제 적용노선을 기존 2개에서 8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대상 노선은 M4101, M2323, M7412, M7106, M5107, M7119(기존 M6117, M4403 포함)이며, 이용수요‧운행대수‧정류소별 탑승객 비율 등을 고려 후 선정했다.

오는 25일부터 단계적으로 서비스를 개시하되, 노선별로 출근시간대(6시30분~7시30분) 각 1회씩 시행할 예정이다.

한편 경기도에서도 광역버스 중 3개 노선(8201, G7426, 8002)에 대해 8201 노선은 25일부터, G7426·8002 노선은 2018년 하반기 중 순차적으로 좌석예약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좌석예약은 모바일 앱 '굿모닝 미리'에서 할 수 있으며, 탑승일로부터 일주일 전부터 가능하다.

모바일 앱으로 버스 좌석을 예약하는 자세한 방법은 '굿모닝 미리' 앱의 ‘이용안내’ 또는 홈페이지(http://miritr.com)를 확인하거나, ㈜위즈돔 1661-1060으로 문의하면 된다.

국토부 대중교통과 관계자는 "M버스 좌석예약제 확대 실시를 통해 버스 탑승 대기시간이 단축되고, 기점으로 역류하는 현상이 감소하여 수도권 출퇴근 이용객들의 탑승불편이 감소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M버스 좌석예약제 확대에 따른 이용 추이 및 이용자 만족도 등을 보아가며, 경기도 등 수도권 지자체와 함께 좌석예약제 적용노선 확대를 지속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데일리안 = 권이상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