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네이버·다음서 월드컵 못 볼 듯…중계료 협상 결렬

스팟뉴스팀 | 2018-06-14 16:56
양대 포털인 네이버와 다음에서 2018 러시아 월드컵 경기 생중계를 못 보게 될 전망이다.

14일 포털업계에 따르면 지상파 측과 네이버·카카오의 월드컵 중계권료 협상은 지난주 결렬된 이후 대회 개막일을 하루 앞둔 이날까지 별다른 진전이 없는 상황이다.

지상파 3사는 이번 월드컵 중계권을 확보하는 데 1200억원가량을 투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난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당시 약 900억원보다 30% 이상 늘어난 것이다.

이에 지상파 측은 재판매 가격도 높게 불렀지만, 포털업체 측은 예년 대회 대비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월드컵 관심도와 팀 성적 전망 등을 이유로 난색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막판 타결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할 수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생중계 외에 다시보기 영상 등은 별도로 협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