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NH투자증권,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 진행

부광우 기자 | 2018-06-14 15:09
NH투자증권이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NH투자증권NH투자증권이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입사지원은 NH투자증권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고 지원서 접수는 오는 25일 낮 12시에 마감된다.

이번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은 기업금융(IB)·운용·리서치와 증권일반, IT직무로 구분해 진행된다. 증권일반과 IT직무의 대졸 신입사원은 정규직으로 모집하며, IB·운용·리서치 부문은 연봉계약직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특히 IB·운용·리서치 부문의 연봉계약직 신입사원 채용은 글로벌 투자은행에서 사용하는 보편적인 채용방식으로, NH투자증권에서는 올해 처음 도입하는 채용형태다. 연봉계약직으로 입사한 신입사원은 지원한 직무에 따라 희망한 부서에 배치 될 예정이며 정규직 직원과는 차별화된 보상체계를 적용 받게 된다.

지원 자격은 대학졸업자나 졸업예정자이며 남자의 경우에는 병역필 또는 면제자만 지원 가능하다. 또 연령이나 전공, 학점, 어학점수 등의 제한은 없으나 금융관련 자격증 보유자와 IT관련 자격증 보유자, 외국어 우수자를 우대하며 채용절차 등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성검사와 필기시험을 거쳐 실무면접에 합격한 지원자들은 3주 간의 인턴과정과 심층면접 등의 절차를 거쳐 오는 8월 말 최종면접 후 9월 초 최종 합격여부를 알 수 있다.

심기필 NH투자증권 경영지원본부장은 "이미 수년 전부터 IB·운용·리서치 업계는 전문성을 가진 직원들이 자유롭게 이동하며 본인의 능력과 성과에 따라 보상받는 문화가 정착돼 있다"며 "이런 업계 흐름에 부합하는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올해부터 연봉계약직 신입사원의 채용부문을 신설했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