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라이머, 아내 안현모 자랑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

이한철 기자 | 2018-06-12 17:39
라이머가 안현모가 화제에 오르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 라이머인스타그램라이머가 안현모가 화제에 오르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 라이머인스타그램

라이머가 북미정상회담 동시통역으로 화제를 모은 아내 안현모를 축하했다.

라이머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이라는 글을 올렸다.

또 안현모가 북미정상회담 외신 동시통역 방송을 진행하는 모습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3위에 오른 순간을 캡처해 올렸다.

안현모는 이날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 출연해 미국의 뉴스 전문 채널 CNN의 보도를 동시통역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안현모는 SBS CNBC 앵커 출신으로 SBS 이직한 이후에는 보도국 기자로 일했다. 현재는 SBS를 퇴사해 프리랜서 통역가 겸 MC로 활동 중이다. 라이머와 안현모는 지난해 9월 결혼했다. [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