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박민영, 노출 없이도 감출 수 없는 볼륨감

스팟뉴스팀 | 2018-05-27 11:18
박민영 화보가 공개돼 화제다. ⓒ 그라치아박민영 화보가 공개돼 화제다. ⓒ 그라치아

배우 박민영이 패션매거진 그라치아를 통해 성숙한 분위기가 담긴 고혹적인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박민영이 가지고 있는 도시적인 매력을 물씬 느낄 수 있어 주목되고 있다. 몸매 라인이 드러난 원피스를 완벽히 소화한 박민영은 웨이브 헤어로 여성스러움을 배가해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따스한 햇살 아래 침대에 누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박민영에게선 우아함이 느껴진다. 침대에 걸터 앉아 잠시 휴식을 취하는 듯한 포즈와 창밖을 응시하고 있는 시선에선 시크함으로 분위기를 압도하고 있다.

촬영 현장에서 박민영은 사랑스러움으로 분위기를 이끌었다. 그녀의 발랄하고 솔직한 성격이 촬영장을 활기차게 만들어 유쾌하게 촬영을 마쳤다고.

또한 박민영은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KBS 드라마 '7일의 왕비'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박민영은 "'7일의 왕비' 대본을 보고 무게감 있으면서도 강약 조절이 되는 스토리와 제가 연기할 캐릭터가 매력적이었다"며 "이 작품이라면 사극으로 다시 한 번 도전해도 되겠다는 믿음이 생겼다"고 말해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5월 31일(수) 첫 방송되는 '7일의 왕비'는 단 7일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군의 러브스토리를 그려낼 드라마. 박민영은 단경왕후가 되는 신채경 역을 맡아 한층 성숙해진 여인의 섬세하고 폭 넓은 감정연기로 시청자의 마음을 울릴 예정이다.

한편, 박민영의 고혹적인 아름다움이 담긴 화보는 패션매거진 '그라치아' 6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