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술자리 성추행 혐의' 이서원, '어바웃타임' 하차

부수정 기자 | 2018-05-17 08:35
강체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조사를 받고 있는 배우 이서원이 tvN 새 월화드라마 강체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조사를 받고 있는 배우 이서원이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에서 하차한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강체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조사를 받고 있는 배우 이서원이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에서 하차한다.

tvN은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타임' 제작진은 16일 늦은 저녁 소속사로부터 해당 사실에 대해 통보를 받았고, 내부 논의를 통해 이서원씨의 하차를 결정했다"고 이서원의 하차를 알렸다.

이어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타임'은 지난 2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방송 분량을 여유 있게 확보한 상황이라, 해당 신을 재촬영하더라도 방송일정에 차질은 없을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제작진은 향후 드라마 제작이 원만히 진행되고 시청자분들께 좋은 작품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어바웃타임'은 17일 오후 제작발표회를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8일 이서원을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한 결과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가 있다고 보고 그를 불구속입건하고 이달 초 서울동부지검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서원은 당시 술자리에 함께 있던 여성 연예인에게 키스 등 추행을 시도하고, 피해자가 이를 거부하며 자신의 남자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하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서원은 체포돼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을 때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서원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이서원 배우와 관련한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한다"며 "우선 당사는 매체 측의 사실 확인 요청 이전까지 이 같은 상황에 대해 알지 못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정확한 사실 파악을 위해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지인과 사적인 자리에서 술을 마시다가 발생한 일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면서 "어떠한 변명의 여지도 없다. 모든 분께 머리 숙여 사죄의 말씀 드린다. 이서원 배우도 본인의 경솔하고 잘못된 행동으로 상대방과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잘못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다시 한번 모든 분께 진심으로 깊은 사죄의 말씀 드리며 앞으로 진행될 조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 죄송하다"고 재차 사과했다.
[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